7W3A8201-1.jpg

 

 

7W3A8528-1.jpg

 

4세~7세의 어린 꿈나무들의 경기가 관객들의 눈길을 끌었다

 

[무단 복제, 복사, 스크랩 금지 타임포커스 김주연기자 dlwls353@hanmail.net]